토론토 4연승, 게레로Jr 홈런 단독 선두

발행일 : 2021년 09월 14일 | 편집인 : 김도영 | 메일 : dykim@js-media.kr
[지산매일] =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탬파베이 레이스를 완파하며 아메리칸리그(AL) 와일드카드 1위를 유지했고, 간판 타자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22)는 오타니 쇼헤이(27·LA 에인절스)를 제치고 메이저리그(MLB) 전체 홈런 단독 선두로 나섰다.

g151.jpg


토론토는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의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2021 MLB 탬파베이와의 경기에서 홈런 두 방을 포함해 장단 17안타를 몰아친 타선을 앞세워 8-1로 승리, 4연승을 질주했다.

경기 전까지 보스턴 레드삭스와 AL 와일드카드 공동 1위였던 토론토는 81승째(63패)를 따내 1위 자리를 지켰다. 보스턴은 아직 이날 경기를 마치지 않았다.

가장 눈길을 끈 것은 3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한 게레로 주니어였다. 게레로 주니어는 2경기 연속 홈런을 쏘아올리며 MLB 전체 홈런 단독 선두로 나섰다.

토론토는 4회 균형을 깼다.

토론토가 7-0까지 앞선 6회말 게레로 주니어의 홈런이 터졌다.

6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 타석에 들어선 게레로 주니어는 상대 좌완 불펜 투수 애덤 콘리의 5구째 시속 97.1마일(약 156.3㎞)짜리 포심 패스트볼을 노려쳐 왼쪽 담장을 넘기는 솔로 아치를 그려냈다.

시즌 45호 홈런을 날린 게레로 주니어는 오타니(44홈런)를 제치고 MLB 홈런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게레로 주니어의 홈런으로 사실상 승부를 가른 토론토는 9회초 1점만 내주고 그대로 완승을 거뒀다.
뒤로가기
뉴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