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알코올 지방간’ 경과 평가 세포모델 개발

발행일 : 2021년 01월 13일 | 편집인 : 김도영 | 메일 : dykim@js-media.kr
[지산매일] = 비알코올 지방간질환의 진행정도를 평가할 수 있는 3차원 세포모델 시스템을 개발됐다.

d181.jpg


비알코올 지방간질환(NAFLD)은 단순 지방간으로부터 간세포 손상과 염증반응이 나타나는 지방간염과 간섬유화 및 간경변 단계까지를 포함하는 대표적인 만성 간질환이다.

비만, 당뇨 등 대사성증후군과 함께 서구에서 가장 높은 빈도로 유발되는 만성 간질환으로 알려져 있다. 최근 아시아를 비롯한 우리나라에서도 식습관 변화와 함께 유병율이 16~33% 정도로 급격히 증가하는 추세이지만 FDA에 공식적으로 승인된 치료제는 아직 개발되지 않았다.

임피던스(Impedance)는 교류 회로의 전압과 전류의 비(比)로 나타나는 복합저항으로 2차원 세포모델에서 사멸 및 세포 형태변화 모니터링에 활용되거나 인바디 측정과 같이 인체의 체지방량 측정의 원리로도 사용되고 있다.

분석 결과 NAFLD 진행 경과에 따른 세포모델 내 중성지방의 증가, 염증에 의한 세포 확장, 막간 단백질 손상 및 간 섬유화 정도에 따른 경도 증가 등 임상에서 나타나는 NAFLD의 특징을 임피던스 파라미터의 변화를 통해 정량적으로 평가할 수 있음을 세계 최초로 밝혀냈다.

이번 연구를 통해 NAFLD에 대한 새로운 치료제 개발 및 NAFLD를 유발시킬수 있는 유해인자 탐색에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뒤로가기
뉴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