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노이즈 캔슬링 적용한 무선 이어폰 ‘톤프리’ 출시

발행일 : 2020년 10월 26일 | 편집인 : 김도영 | 메일 : dykim@js-media.kr


2387e103f63bbd00c1cec221ca75b3c0_1603681716_3654.PNG

[지산매일] = LG전자가 사용자가 사운드에 더욱 집중할 수 있도록 노이즈 캔슬링 기능을 적용한 무선 이어폰 ‘톤프리’를 출시했다.

톤 프리 무선 이어폰은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기능을 탑재한 최상위 모델이다. 이는 외부 소음을 줄여 사용자가 사운드에 더욱 집중할 수 있도록 돕는다.

톤 프리 무선 이어폰에는 LG전자가 자체 개발한 ‘웨이브폼 이어젤’을 적용했다. LG전자는 이어젤 내부 공간은 나선형 모양의 웨이브 구조로, 착용 시 귀에 전달되는 압력을 분산시켜 귀 모양에 상관없이 안정적인 착용감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LG전자는 세계적인 오디오 업체 ‘메리디안 오디오’와 협업을 기반으로 무선 이어폰에 최적화된 구조와 프리미엄 음질을 완성해 마치 스테레오 스피커로 듣는 것처럼 풍부한 사운드를 구현했다.

이어폰을 보관·충전하는 케이스는 대장균 등 유해 세균을 99.9% 제거해 주는 ‘UVnano’ 기능을 지원해 제품을 청결한 상태로 사용할 수 있게 했다.

이외에도 이어폰 케이스를 무선으로 충전할 수 있고, 구글 어시스턴트와 연동하면 음성 명령으로 간편하게 다양한 기능을 제어할 수 있는 기능이 탑재됐다.

이 제품은 매트블랙과 글로시화이트 2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출하가는 21만 9000원이다.

LG전자는 오는 11월 1일까지 전국 LG베스트샵과 G마켓, 옥션 등에서 톤 프리 론칭 기획전을 열고, 구입 고객에게 무선 충전 패드, 액세서리 케이스 등 다양한 사은품을 제공한다. 

뒤로가기
뉴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