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맘대로 폰교체’ 서비스 “2년 동안 2번까지 교환”

발행일 : 2020년 10월 13일 | 편집인 : 김도영 | 메일 : dykim@js-media.kr

ce7fd298437bc32acdcae8b6bf869950_1602566493_587.jpg

 

[지산매일] = LG유플러스는 볼트테크코리아와 언제 어디서나 휴대폰을 교체할 수 있는 신개념 부가서비스 ‘맘대로 폰교체’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맘대로 폰교체는 U+모바일 가입자가 원하면 2년간 최대 2회 교체 받을 수 있는 서비스다.

단말 파손 여부, 제조사와 OS에 상관없이 교체할 수 있다. 개통 1년 내에도 가입이 가능하고 서울에선 6시간 내에 방문 교체도 이뤄진다.

처음 개통한 단말기의 출고가에 따라 2천490원에서 6천490원의 월 이용료를 내고, 서비스 가입시점 출고가의 12%를 교체수수료로 지불하면 원하는 휴대폰으로 바꿀 수 있다.

스마트폰 뿐만 아니라 태블릿, 스마트워치 등 세컨드 디바이스도 가입할 수 있다. 출시한 지 1년 내의 모든 자급제폰도 서비스 이용 대상에 포함된다. 폴드형 스마트폰은 가입을 할 수 없다.

개통 후 60일까지만 가입 가능했던 휴대폰 분실 파손 보험과는 달리 개통 후 1년 내에도 서비스에 가입할 수 있다. 맘대로 폰교체 홈페이지에서 AI기반 원격진단을 통해 휴대폰의 상태를 점검하는 기능을 활용해 언택트 가입이 가능해졌다. 

뒤로가기
뉴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