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은희 후보 "민주당, 서울시장 후보 철회'" 주장

발행일 : 2021년 01월 15일 | 편집인 : 김도영 | 메일 : dykim@js-media.kr
[지산매일]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조은희 서초구청장이 "민주당이 후보를 내는 것은 '4차 가해'이기에 철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d203.jpg


그는 "서울중앙지법이 박원순 전 시장의 성추행을 사실로 인정하는 판결을 했다"며 "사법부가 피해자의 피해를 법적으로 인정함으로써 피해자가 일상을 회복할 계기를 만들었고 진실의 문을 열었다"고 밝혔다.

조 구청장은 "민주당은 사법부의 엄중한 판단을 존중해서 지금이라도 문재인 대통령의 초심을 뒤집고 당헌ㆍ당규를 개정해서 서울시장과 부산시장 후보를 내겠다는 잘못된 결정을 철회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뒤로가기
뉴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