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코로나 19 백신-치료제 개발 끝까지 지원할 것"

발행일 : 2020년 10월 16일 | 편집인 : 김도영 | 메일 : dykim@js-media.kr


f042d57cb30193430be721019a1ac0bd_1602814603_2357.jpg

 

[지산매일] = 문재인 대통령은 “코로나19 백신·치료제 개발 최종 성공까지의 길은 험난하지만 정부가 끝까지 지원해 반드시 백신·치료제를 개발할 수 있도록 든든한 지원자가 되어줄 것”이라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19 백신을 개발하고 있는 SK바이오사이언스 연구소(경기도 성남시 판교 소재)를 방문해 정부의 지원과 기업들의 노력을 통한 백신·치료제 개발 상황을 점검하는 한편, 치료제·백신 개발과 임상에 참여하고 있는 연구진들을 격려했다.

현장 간담회가 개최된 SK바이오사이언스는 지난 10월 7일 자체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에 대해 임상1상 시험 승인을 신청했다. 첨단시설과 뛰어난 생산기술을 갖춰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선도하고 있는 아스트라제네카, 노바백스 등 글로벌 백신회사의 백신을 위탁생산해, 국내에서 생산한 물량의 일부를 우리나라에 공급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문 대통령은 간담회 모두 발언을 통해 코로나19와의 긴 싸움을 끝내기 위해서는 백신·치료제 개발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점을 다시 한 번 강조했다

또한 백신·치료제 개발과 임상 등 막중한 임무를 수행하고 있는 기업 관계자·연구진의 노고에 감사의 뜻을 전하고 국민들이 하루빨리 안전한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백신·치료제 개발에 총력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뒤로가기
뉴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