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법적대응 “피해망상글 고소, 선처 없다”

발행일 : 2022년 06월 29일 | 편집인 : 김도영 | 메일 : dykim@js-media.kr
[지산매일] =그룹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 뮤직이 악플러들에 대한 합의와 선처는 없다고 밝혔다.

i793.jpg


빅히트 뮤직은 팬 커뮤니티 위버스에 “당사는 방탄소년단에 대한 명예훼손, 모욕, 성희롱, 허위사실 유포, 악의적 비방 등 악성 게시물 작성자를 상대로 정기적인 법적 대응에 나서고 있다. 이와 관련한 진행 상황을 말씀드린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당사는 최근 팬 여러분의 제보와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수집한 모욕, 명예훼손 게시물 증거 자료를 토대로 수사기관에 다수의 고소장을 제출했다. 디시인사이드에서는 한 명의 게시자가 수십 개의 아이피를 사용하며 모욕 게시글을 작성했고, 당사는 이러한 게시자들의 게시물 유형을 모니터링하여 반복적으로 모욕을 일삼았던 내용을 모두 포함해 고소했다”라고 설명했다.

또 “지난 공지 이후로도 매우 조악하며 피해망상적인 내용의 명예훼손 게시글을 확인하여 법적 대응을 진행했다”면서 “최근에도 수사 진행 중인 피고소인이 엄한 처벌을 피하기 위한 합의 시도와 협의 요청을 해온 바 있으나 선처는 없다. 악성 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당사는 앞으로도 혐의자들에게 어떠한 합의나 선처도 없이 엄중한 조치를 취할 것임을 분명히 말씀드린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10일 발매한 앨범 ‘프루프(proof)’를 기점으로 단체 활동을 잠정 중단하고, 개인 활동에 집중한다.
뒤로가기
뉴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