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지, 머리 쥐어뜯으며 녹음 중…

발행일 : 2022년 01월 18일 | 편집인 : 김도영 | 메일 : dykim@js-media.kr
[지산매일] = 코요태 신지가 녹음 중인 근황을 전했다.

h404.jpg


신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머리까지 뜯어 가면서 #영혼 탈출 #신G랄이 나타났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헤드폰을 끼고 녹음에 한창인 신지의 모습이 담겨있다. 엉망이 된 머리와 고단함이 묻어나는 표정이 시선을 모은다.

이에 누리꾼들은 “일찍 퇴근할 수 있길”, “신곡인가요? 기대됩니다”, “너무 귀엽다” 등 반응을 보였다.
뒤로가기
뉴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