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시, '정인아 미안해' 챌린지 동참

발행일 : 2021년 01월 13일 | 편집인 : 김도영 | 메일 : dykim@js-media.kr
[지산매일] = 이동국의 딸 재시가 정인이의 양부모 첫 재판일을 맞아 '정인아 미안해' 챌린지에 동참했다.

d187.jpg


검찰은 양모 장 씨에게 살인죄를 적용했다. 주위적 공소사실을 살인죄로 변경하고, 예비적 공소사실에 아동학대치사죄를 적용했다. 양부에게는 아동복지법위반 상의 유기 방임 혐의가 적용됐다.

하지만 양부모 측은 "고의는 없었다"라는 주장을 펼친 것으로 알려졌다.
뒤로가기
뉴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