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신강림’ 문가영, 외모 콤플렉스 여고생 변신

발행일 : 2020년 10월 23일 | 편집인 : 김도영 | 메일 : dykim@js-media.kr

e35dc74be405a27a3ad91d8b3c283185_1603420523_2866.jpg

 

[지산매일] = 드라마 ‘여신강림’ 문가영이 외모 콤플렉스 여고생으로 변신해 반전 비주얼을 선보였다.

오는 12월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가 '화장'을 통해 여신이 된 주경과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수호가 만나 서로의 비밀을 공유하며 성장하는 자존감 회복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이다.

역대 최고의 인기를 끌고 있는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문가영, 차은우, 황인엽이 주연을 맡고, '어쩌다 발견한 하루'로 감각적인 연출력을 인정받은 김상협 감독이 연출을 맡아 열혈 팬들을 환호하게 만들고 있다.

문가영이 연기하는 임주경은 쌩얼을 죽어도 들키기 싫어하는 메이크오버 여신이다. 임주경은 자신의 외모 콤플렉스를 화장의 힘으로 극복하며 자존감을 회복해 나가는 초긍정 여고생.

공개된 무빙 포스터는 뒷모습마저 여신 분위기를 물씬 풍기는 문가영으로 시작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하지만 곧 문가영의 쇼킹한 반전 비주얼이 담겨 시선을 자동 강탈한다.

"난 여신이다. 단 화장을 지우기 전까지만"이라는 내레이션과 함께 문가영은 검은 뿔테 안경에 화장기 없는 울긋불긋한 피부, 빨간 트레이닝복, 질끈 묶은 머리까지 내추럴 그 자체로 보는 이들을 깜짝 놀라게 한다.

특히 자신의 여신 사진을 만족스럽게 바라보던 문가영은 실수로 SNS에 '생얼' 사진을 업로드하고 화들짝 놀라 취소 버튼을 무한 클릭해 웃음을 자아낸다. 더욱이 다채롭게 찍은 셀카 표정이 웃음을 더하며, 극 중 해맑고 긍정적인 임주경의 사랑스러운 매력을 보여준다.

한편 문가영, 차은우, 황인엽 주연의 로맨틱 코미디 tvN 새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은 오는 12월 첫 방송된다. 

뒤로가기
뉴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