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금의 얼굴‘어진’ 온라인에서 찾고 선물 받기

발행일 : 2020년 10월 22일 | 편집인 : 김도영 | 메일 : dykim@js-media.kr

66fc6459e10ae6a3904dc5a980008983_1603333626_3817.jpg

 

[지산매일] =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관장 김동영)은 정부혁신의 하나로 왕의 초상화인 어진을 소개하고, 문화 상품을 증정하는 온라인 문화행사 ‘어진 속 임금을 찾아라’를 오는 23일부터 25일까지 국립고궁박물관 사회관계망서비스(인스타그램) 구독자를 대상으로 진행한다.
  *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gogungmuseum


어진(御眞)은 왕의 모습을 그린 그림으로, 조선왕실에서는 태조부터 순종까지 많은 수의 어진이 제작되었다. 도화서 화원 중 인물화에 뛰어난 화원을 선발하여 제작하는 어진은 궁궐 안팎에 설치된 진전에 예를 갖춰 봉안하였고 철저하게 관리되었다. 그러나 한국전쟁으로 어진을 옮겨 보관한 부산의 창고에서 1954년 화재가 발생하여 대부분이 소실되었고, 현재는 소수의 어진만이 전해지고 있다. 현재 국립고궁박물관은 영조어진과 세조어진 초본 등 20점을 소장하고 있다.
* 진전(眞殿): 왕의 초상화인 어진을 봉안, 향사하는 처소


이번 온라인 행사는 국립고궁박물관 인스타그램 구독자를 대상으로 제시한 과제를 수행한 분들 중 당첨자 200명을 추첨해 우편으로 왕 모양으로 제작한 모형인형(피규어)를 증정한다. 더 자세한 사항은 국립고궁박물관 누리집(gogung.go.kr)과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하거나 전화(☎02-3701-7500)로 문의하면 된다.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은 이번 온라인 행사를 통해 어진의 가치와 조선왕실의 어진이 가지고 있는 의미를 이해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 앞으로도 전시 내용이나 소장품과 관련된 행사들을 기획하여 다양한 문화유산을 소개하여 국민이 향유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


출처 : 문화재청 보도자료

뒤로가기
뉴스 리스트